:::

관광명소사진

관광명소지도

관광명소정보

주소신베이시 단수이구 비토우가 22호
전화886-2-26221928
시간09:00-18:00(월요일 휴관)

관련 링크

신베이시 지정 고적인 원래 영국 회사 자스양행 창고(단수이 쉘 창고)는 창고 4동, 작은 건축물 3동, 기름탱크 유적 등 약 4천여 평의 면적이며, 단수이의 개항, 일본 통치, 2차 세계대전 미군의 타이완 폭격 등 중요한 역사적 사건을 겪은 북부 타이완의 얼마 남아있지 않은 외국인 회사의 창고이며, 타이완에 몇 곳 없는 산업 유적지입니다.

2000년 6월 신베이시 고적으로 지정되었으며, 같은 해 연말에 타이완 쉘이 쉘 창고 지상물을 단수이 문화 기금회에 기증하였고, 7년간의 고적 복구 공사를 거쳐 2011년 11월에 「단수이 문화원구」로 정식으로 대외에 개방되었습니다.

단수이 문화원구 내에 있는 「단수이 쉘 이야기관」에서는 쉘 창고의 역사, 발전 연혁을 상설 전시하고 있으며, 단수이 지역 대학의 현장 학습을 개최하기도 하고, 비정기적으로 각종 예술 문화 전시 공연 등 행사를 개최함으로써, 단수이 문화 창작 발전과 국제 문화 교류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단수이 문화원구는 대 단수이 지역에서 가장 인문정신과 지역 특색, 국제적 시야를 가진 문화 생활 박물관이 되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1862년 단수이 통상 개항시에 포대포, 비즈토우는 외국인 회사의 임대 구역으로 기획되었으며, 영국 회사 프란시스 카스가 1894년 비즈토우 주민 지화산에게 토지를 영구 임대해서 프란시스 카스 회사를 세운 후, 찻잎과 장뇌를 해외에 수출했습니다. 1897년 쉘 운수 무역회사와 석유 제품 사업을 합작하였고, 1901년 쉘이 창고를 구입한 후 잇달아 창고, 기름 탱크를 증축하면서 석유 제품을 저장하는 창고로 사용하였습니다. 또 철로 측선을 개설하여 베이단 철로를 통해 석유 제품을 운송하였습니다. 1944년 2차 세계대전 중에 미군이 북부 타이완을 폭격하고 「냄새나는 기름 창고 불태우기」 사건이 발생하면서, 기름 탱크가 전부 불에 타버렸고, 2000년 6월 고적으로 지정 공고되었습니다.

개관 시간 : 화요일에서 일요일까지 9:00~17:30
휴관 시간 : 매주 월요일 휴관, 만약 공휴일이면 개관하며, 원래 휴관일은 다음날로 하루 연기됩니다.
가이드 서비스 : 매주 토요일 16:00 무료 가이드 서비스 제공, 평일에는 단체 가이드 서비스 예약 접수